동평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
작성자 조준형 등록일 18.06.05 조회수 540

울산종합일보 2018년 6월 5일 보도


울산 동평초, 학생 50여 명과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 성료

   

 

제28차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 진행
울산종합일보가 어린이의 안전한 자전거 이용과 올바른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5일 동평초등학교에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을 진행했다.
울산종합일보가 어린이의 안전한 자전거 이용과 올바른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5일 동평초등학교에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을 진행했다.

울산종합일보(대표이사 홍성조)가 어린이의 안전한 자전거 이용과 올바른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울산시‧중구‧남구‧북구‧울주군(군수 신장열)의 후원과 S-OIL(대표 오스만 알 감디) 특별협찬으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을 진행하고 있다.

5일 오전 울산 남구 동평초등학교(교장 이기호)에서 5학년 50여 명을 대상으로 ‘2018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 28차 교육이 진행됐다.

5일 울산 동평초에서 열린 제28차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문 강사들의 지도 아래 수업을 듣고 있다.

이날 교육은 이론과 실기를 바탕으로 한 체험교육으로 진행됐으며, 자전거 전문 강사들의 지도하에 안전하게 이뤄졌다.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은 최근 자전거 이용 활성화로 어린이 자전거 안전사고가 증대(14세 이하 어린이 자전거 사고가 전체 사고의 70%가량 차지)함에 따라, 안전한 자전거 이용방법과 기본적인 교통법규 준수에 대한 교육으로 어린이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마련됐다.

5일 울산 동평초에서 열린 제28차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에서 학생들이 PPT 자료를 활용한 이론 교육을 듣고 있다.
5일 울산 동평초에서 열린 제28차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에서 학생들이 PPT 자료를 활용한 이론 교육을 듣고 있다.

더욱이 2017년 2월부터 2018년 1월까지 울산지역에서만 640건의 자전거 안전사고가 발생하는 등 자전거 타기 생활화에 따른 사고 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시교육청 및 각 구‧군과 협의해 교육 기회를 대폭 늘였다.

이론교육은 ‘자전거 바로 알기’ PPT 자료를 활용해 ‘자전거의 역사’, ‘안전모 착용법’, ‘자전거 수신호’ 등 학생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했다.

5일 울산 동평초에서 열린 제28차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문가의 수업을 듣고 있다.
5일 울산 동평초에서 열린 제28차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문가의 설명을 듣고 있다.

또 실기교육은 헬멧 및 안전조끼 착용, 실기교육장 전체 모니터링 및 설명 등 체험방법 시범으로 이뤄졌으며 전문 강사들 지도 아래 자전거 체험 1팀과 문제풀이 1팀이 번갈아 가며 실시됐다.

한편 찾아가는 자전거 안전교실은 지난 2014년 첫 시범교육 이후 매년 신청학교가 급증하는 등 교육현장의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자전거에 대한 올바른 교육으로 자전거 안전의 중요성과 필요성 인식을 고취시키고 있다.

김귀임 기자

이전글 화재대피훈련(합동소방훈련)
다음글 지역연계 안전캠페인 및 안전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