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평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우동 한 그릇-변선영
작성자 변선영 등록일 16.12.29 조회수 657

똑같은  가게를  계속  반복해서   가서  깜짝놀랐습니다.

우동이  너무  커서   먹기가  힘들것  같습니다.

게이코는  다른 사람들을  도와주어서  착한것  같습이다.

소녀가   기도를  하는 것을  보니  슬펐습니다. 

이전글 우동 한 그릇을 읽고
다음글 로봇과 파란새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