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평초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 3-2 최지민 ]
작성자 최지민 등록일 19.01.20 조회수 269

서울에서 시골학교로 전학온 한병태라는 아이가 있다.

병태는 아빠의 사정으로 시골학교로 전학왔다

병태는 시골학교에서잘 적응하지 못했다.

석대라는 병태반 반장이 병태를 괴롭힌다

난 이것을보고 너무 끔찍한반장이라고 생각했다.

내가 가장 기억에 남는일은 병태가 선생님 한테 석대가 아이들에게 했던 나쁜일을 했던것을

모두말한장면이 기억에남는다. 왜냐하면 너무 통쾌하고 기분이 좋았다.

그리고 라이터 사건도  기억에 남는다.

라이터 사건은 병조가 아버지의 라이터를 들고와 석대에게 라이터를 빼앗겼다가 돌려받은 사건이다.

이책을 읽고  나는 반장이라는 권위에맞는 행동을해야겠다고 생각한다.

또 석대같은반장이없도록 다같이 좋은반을 만들어야 한다고 본다.

이책은 나를 괴롭히는 우리 오빠에게 추천해보고 싶다.ㅋㅋ


이전글 웅고집전(3-1김성현)
다음글 옹고집전 (3-1) 윤서영